2007.05.15 13:12

입자인생.Net

만들어 놓고 쓰지도 않고 있던 블로그에 외압에 못이겨 포스팅을 합니다. T_T
제 이전 작업의 일부는 http://epicure.graffity.net 에 아주 간략하게 소개가 되어있습니다.

각설하고, 이번 cc salon에 소개할 작업 중에 하나는, 예전에 만들어 둔 입자인생이라는 작업의 참여형 버젼입니다.



척력... 인력...

상호작용...

궤적...

검은색은 내 이름.
분홍색은 좋아하는 이의 이름.

내가 느낄 수 있는 곳에 당신이 있다면...
당신이 있는 곳으로 향하리오.

아무리 당신을 좋아한다 한들...
나는 나. 완전히 그대와 동일해 질 수는 없지.

그래도 다른이와 너무 가까워 진다면...
그를 좋아해 버릴지도 모르오.

척력... 인력...

상호작용...

그 궤적을 따라가다보니... 인생도 또한 이와 닮아 있구나.

입자인생.


으로 소개를 했었군요... 2005년에 개념을 소개하기 위해 만들었던 것인데요. 제가 주로 다루는 것이 Particle Simulation을 바탕으로 한 무엇인가 입니다. 존재들을 만들어 주고 그 관계들을 설정해준 다음 궤적을 남겨보면 재미있고 다양한 이미지들이 나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http://epicure.graffity.net/things/portfolio/2007/bLOOm/forest_of_bandi.jpg
5월이 어린이달이다 보니, 어린이들을 위한 작업에도 반딧불을 만들 때 입자시뮬레이션을 많이 활용했죠.

이번 작업에 선보일 이미지는 다음의 것이 더 가까울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http://epicure.graffity.net/things/experiments/raylights.jpg

입자들간의 인력. 척력, 구속조건 등으로 group behavior를 만들고, 그 궤적을 남기는 작업입니다.

http://epicure.graffity.net/things/experiments/Fire.jpg
http://epicure.graffity.net/things/experiments/SpiralTendril_P5.jpg
http://epicure.graffity.net/things/experiments/Cloth.jpg
들도 같은 원리에 대한 다양한 표현방법의 변화일 뿐이죠.

설명하기 좋은 것은 역시 다음의 이미지인데요.
http://epicure.graffity.net/things/experiments/SpringDrawings.jpg
입자들을 서로 스프링으로 연결하고, 이 연결로 string을 만든다음 그것을 이리 저리 움직여서 궤적을 남긴것입니다. 스프링이라는 것은 자기가 존재하기에 가장 안정한 상태를 유지하려는 성질(복원력)이 있죠.

사람과 사람이 만날 때도 마찬가지로 공간적으로 너무 가까우면 (예외는 있지만 일반적으로 정말 감정없는 타인일 경우) 불편하고, 너무 멀리 떨어져 있으면 커뮤니케이션이 안되는 등, (심리적으로도 마찬가지죠) 적절한 거리라는게 있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우리들은 그런 적절한 거리들의 네트워크를 구성하며 살아가고 있죠. 그런것을 시각화 시켜봤을 때 오... 이거 이쁜데~ 하는 생각이 드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이거이거 뭔가가 있어~' 라는 생각이 들기도 하죠.

자... 그래서 So what? 그래서 어떻게 code can be an art 인데? 라는 거죠?
http://groups.google.com/group/eRuCiPe/feed/rss_v2_0_msgs.xml 에 테스트하고 있는 것 처럼, 구글그룹스에 하나 만들어 놓고, 입자의 형식을 xml로 올려 보는 것입니다. xml은 어떤 구조를 기술하기에 딱!인 code죠!

파라미터는 맨처음의 플래시와 같은 것이 될 수도 있구요. 아직 결정하지는 않았지만

<입자 타입="사람" 이름="아무개Z" 성향="우호적" ... 추구하는바="돈">
    <비쥬얼 몸매="통통해" 색="붉은색" .../>
</입자>

<입자 타입="목표" 이름="돈" 영향범위="넓어"/>

<입자 타입="장애물" 이름="회사선배" 영향력="강해"/>

등등으로 몇가지 형식 안에서 자유로울 수 있겠죠. 그리고 그런 것들의 궤적이나... 누가 끝까지 살아남는가 등을 그려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충돌하고 폭발하고 잡아먹고?
http://epicure.graffity.net/things/p5/level01/kawi_bawi_bo/index.html
세상은 조화를 이룰지... 적자생존의 정글일지~

후후후... 과연 재미있을까요?

신고
Trackback 0 Comment 7
2007.01.10 02:52

PACMAN in 명동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5년 4월, 명동 한 복판에서 INP 친구들과 즐겁게 노닐었습니다. Locative Game 이죠.
http://pacmanhattan.com/ 으로 부터 시작되었구요. INP 활동의 일환으로 우리도 한번 해보자! 라는 느낌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저는 도심을 뛰어다니는 팩맨과 고스트들을 지휘할 general들이 사용하는 클라이언트 프로그램을 만들었습니다.

제가 작업한 내용은

사용자 삽입 이미지


http://epicure.graffity.net/things/projects/pacman/game050424/index.html
에 보다 자세하게 나와있구요.

참 재미있었는데~ 가끔 그 때 생각이 납니다. 함께 할 수 있어 좋았죠.
신고
Trackback 0 Comment 1
2007.01.10 02:11

Signal_Image_Sound_Motion

Signal

http://epicure.graffity.net/things/portfolio/2005/signal_image_sound_motion/pt.swf

페이지 위의 특정 이미지를 클릭하면 줌인 되고, 줌인 된 상태에서 주변부를 클릭하면 줌아웃되는 방식입니다. 줌인 된 상태에서 다시 클릭하면 애플릿이 뜨거나 다른 링크가 열리기도 합니다. 강의를 하거나 발표를 할 때 자주 사용해 왔는데요. 아마 2005년 초에 작업을 해두었던 것 같습니다.

신호라는 것이 이미지 차원과, 움직임 차원, 소리 차원 등으로 바꿔서 생각할 수 있음을 보여주고, 그 런것들과 공감각, 미디어 아트에서 사용되는 방법등에 대하여 설명하려고 했는데, 신호에 대한 부분은 비교적 명쾌하게 전달할 수 있었지만, 공감각에 관련한 부분은 좀 더 생각을 해봐야 겠더라구요.

자세한 이야기는 나중에 여력이 되면 더 보충하도록 하겠습니다.
신고
Trackback 0 Comment 1
2007.01.03 21:59

소개

최승준, ePiCuRe, SJ Choi (erucipe at hanmail dot net)

최승준은 단순한 원리로 부터 창발할 수 있는 복잡한 현상에 관심을 갖고 이와 같은 일이 다양한
관계 안에서 일어난다는 것을 뉴미디어를 통해 들어내고자 한다. 또한, 쉽고 다양한 인터페이스를 고안하여 누구라도 쉽게 작품의 맥락을 형성하는데 참여하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여기에 작가 자신이 미디어로써 작용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제시한다. 다양한 경계를 넘나드며 없는 것(0)과 있는 것(1) 사이의 어슴푸레하고 흥미진진한 구역에서 자유롭게 사유하고 실천하기를 즐겨하고 있다.

미디어아트가 가지는 잠재능력이 다양한 교육의 층위에 영감을 줄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하며,
이를 실천하기 위해 조형, 디자인, 음악, 문학, 극, 무용 등의 다른 장르의 예술가들과 협업하며 함께 배워가는 한편, 컴퓨터과학을 비롯한 다양한 과학적인 소재들을 예술가들이 이해할 수 있는 이야기로 풀어내는 작업을 병행 하고 있다. 이런 과정을 토대로 지식, 마음, 문화와 관계 맺고 이를 함께 만들어가는데 기여하고자 한다.

Seung Joon Choi is interested in complex systems and phenomena came out from a simple factor. With new media, he is trying to express the complexity that occurs within the network among various relationships. And he likes to develop user-friendly interface which anyone can easily participate in constructing narratives of his artwork. Through this, he proposes the media artist can be media itself. He loves to play crossing the boundaries around the uncertainty area which lies between void and existence.

He believes that the potential of media arts will inspire various education levels. To get into the action, he learns and collaborates with various artists in plastic arts, design, music, literature, drama and dance. He also makes scientific subjects including computer science storytelling. Through this process, he would like to make a connection with people and share knowledge, mind, and culture.

전시 / 웍샵 / 공연

2007. 6. [Theatre Wonderland, Wish Critters] / A.L.I.C.E Museum / 예술의전당 디자인 미술관
2007. 5. [Dual Strokes, 만화속으로] / SICAF 2007
2007. 5. [입자인생.Net] / CC Salon
2007. 5. [bLOOm] / 알록달록 빛깔체험전 /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별관
2007. 3. WPF/E artist in residence program / Microsoft / Bellevue Washington
2007. 2. [SOY, Love Shaker 2.0] / Intermediae Minbak / ARCO / Madrid Spain
2007. 1. 디지털 세상 Workshop / 대림미술관
2006. 12. d2:Mix Seoul 2006 / Microsoft / Club M2
2006. 12. [Lifeforms of Literature] / COMO, 아트센터나비
2006. 11. [Stories of your life and others] / The Current / Gallery the space
2006. 11. [Pixel_flow] / Design Korea 2006 / Shanghi
2006. 11. Seoul Media Jam 01, Yri Cafe
2006. 11. [Love Shaker 2.0], The 2nd Art and Science Internation Exhibition and Symposium, Beijing
2006. 11. [The Moment], 현대무용과 미디어아트, 서울 퍼포밍 아트홀
2006. 10. [See Sound], 대림미술관
2006. 10. [술래잡기 on 한반도], Project I 2.0
2006. 9. [꿈나비 2006 디지털그림자극놀이], Design Asia Network
2006. 9. [Find the Cat, Windy Flower], 고양국제어린이영화제 오감극장, 레인보우 캣을 찾아라
2006. 9. 5 Elements, Asia Business Council, ArtCenter Nabi
2006. 6. [꿈나비 2006 디지털그림자극놀이, Oz Graffiti], 중국 청도 한국영상 문화 축제
2006. 5. [꿈나비 2006 디지털그림자극놀이], 춘천 마임 축제
2006. 5. [꿈나비 2006 디지털그림자극놀이], 예술체험 그리고 놀이 Museum Festival
2006. 4. [Ekogram], COMO 녹음(錄音), ArtCenter Nabi
2006. 3. [Oz Graffiti], COMO, ArtCenter Nabi
2005. 12. [Moon Rabbit], 갤러리 정미소
2005. 10. [Finding The Spot], Urban Vibe, ArtCenter Nabi
2005. 7. ~ 10. [bong~bong~bong천, Ecology], Project I
2005. 5. 걸리버 여행기, 꿈나비 2005, ArtCenter Nabi
2005. 5. Pacman in Myungdong, INP, ArtCenter Nabi

강의경력

2007. 4. ~ Software Art Technique : ArtCenter Nabi
2006. 9. ~ 12. 실내 미디어 디자인 : 숭실대 건축학과 대학원
2006. 아티스트를 위한 컴퓨터 언어의 이해 : ArtCenter Nabi
2005.  Rapid Prototyping : Interaction Group, Software Center, Samsung Electronics

이력

2006. 1 ~ 2006. 6. CH Entertainment : Nintendo DS Platform lead programmer
2005. 9 ~ 2005. 12. Mobile Platform Lab, Software Center, Samsung Electronics : Next generation UI
2005. 8. ~ 2005. 10. NC Soft : PlayNC Character System Development
2004. 7. ~ 2005. 6. Interaction Group, Software Center, Samsung Electronics : guest researcher
2002. 1. ~ 2005. 8. Hanmi-Kindergarten : Science Teacher
1998. 9. ~ 1998. 12. Samsung Advanced Institute of Technology : 3D Simulator Development
1997. 10. ~ 1999. 10. Samsung Electronics Software Membership : member
1996. 1. ~ 1997. 6. Dimension : 3D Animator
신고
Trackback 0 Comment 2
2007.01.03 21:36

Processing 연습


http://epicure.graffity.net/things/p5/

2005년 1월 1일부터 1주일에 하나씩은 만들자고 마음먹었던 프로세싱 연습들입니다. 지금은 정리해 놓지 못한 연습들이 200여개 정도인데 이런 실험적인 스케치들이 작업을 해나가는데 있어서 큰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매일 매일 조금씩 쌓아간다는 것의 중요성을 다시 되새기면서 블로그의 첫 포스팅을 이 것으로 해봅니다.

* 제목을 클릭하면 팝업창이 뜹니다. 작동을 안한다면 java를 설치해 주세요.
신고
Trackback 0 Comment 1


티스토리 툴바